•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현장인터뷰] ‘NEW 대전 수문장’ 이준서, “선의의 경쟁 펼칠 것”

기사입력 : 2022.08.1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대전] 반진혁 기자= 대전하나시티즌의 새로운 수문장으로 떠오른 이준서가 선의의 주전 경쟁을 펼치겠다고 다짐했다.

대전하나시티즌은 14일 오후 6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진 충남아산과의 하나원큐 K리그2 32라운드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대전은 안방 무패를 23경기로 늘리면서 울산현대와 함께 K리그 최다 타이를 세웠다.

이준서는 충남아산과의 경기를 통해 시즌 2번째로 모습을 드러냈다. 부산아이파크전에 이어 번뜩이는 움직임으로 존재감을 선보였다.

비록 페널티킥을 내주기는 했지만, 위기 순간 선방으로 실점 위기에서 구해냈다.

이준서는 경기 후 인터뷰를 통해 “하나가 되자는 마음으로 뛰었다. 더 똘똘 뭉쳐야 승리할 수 있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준서의 활약에 이민성 감독은 ‘믿고 쓰는 준서라고 해야 할 정도’라며 활약상에 엄지를 치켜세웠다.

이에 대해서는 “영광이고 감사하다. 열심히 준비하고 있었기에 기회를 잡은 것 같다. 선의의 경쟁을 펼치겠다”고 의지를 불태웠다.

끝으로 “가장 큰 목표는 다치지 말고 오래 축구 하는 것이다. 팀을 위한 선수가 되어 K리그1 승격에 보탬이 되고 싶다”고 목표를 설정했다.

사진=대전하나시티즌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