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NO.7 대결’ 손흥민vs호날두, 최고-최저 평점으로 ‘극과 극 평가’

기사입력 : 2022.12.0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손흥민과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향한 평가는 극과 극으로 갈렸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은 3일 오전 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얀에 위치한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포르투갈과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예선 3차전에서 2-1 역전승을 거뒀다.

대한민국과 포르투갈의 경기는 캡틴이자 NO.7 손흥민과 호날두의 대결로 시선이 쏠렸다. 전, 현직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를 스타의 만남이기도 했다.

대한민국 캡틴 손흥민은 활발한 움직임으로 공격을 이끌면서 포르투갈의 골문을 겨냥했다.

손흥민은 저돌적인 드리블 돌파로 포르투갈 수비를 흔들었고 과감한 슈팅을 통해 득점에 주력했다.

손흥민의 발끝은 후반 추가 시간 빛났다. 대한민국 진영에서 저돌적인 돌파로 포르투갈 진영으로 향했고 쇄도하는 황희찬을 보고 날카로운 패스를 내줬다. 이것이 역전골로 연결됐다.

반면, 포르투갈 캡틴 호날두는 고개를 숙였다. 전반 27분 대한민국의 코너킥 상황에서 안일한 터치로 김영권의 동점골을 도왔다.

이후 호날두는 득점에 주력했지만, 골문이 비어 있는 상황에서도 헤더 슈팅을 연결했지만, 골로 연결하지 못하는 등 부진했다.

특히, 교체되는 과정에서 조규성이 빠른 퇴장을 요구하자 비속어를 한 것으로 알려져 매너에서도 패배했다.

축구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7.9점을 부여했다. 대한민국, 포르투갈을 통틀어 최고 점수였다.

호날두는 5.1점을 받았다. 양 팀 통틀어 가장 낮은 점수였다. 극과 극의 평가였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