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해외야구 > 야구해외

‘프리먼 선제 투런포’ 애틀랜타, 월드시리즈 진출 눈앞…’오프너’ 켈리 강판

기사입력 : 2021.10.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애틀랜타가 선취점을 얻어내며 월드시리즈에 한 걸음 더 다가갔다.

애틀랜타는 2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 스타디움에서 LA 다저스와 내셔널리그 챔피언쉽시리즈 5차전 경기를 진행하고 있다.

1회 애틀랜타는 선두타자 에디 로사리오가 우익수 플라이로 물러난 후 아지 알비스가 안타로 출루했다.

이후 타석에 들어선 프레디 프리먼은 조 켈리의 3구째 88마일 너클 커브를 공략했고, 중앙 담장을 넘기는 투런포를 쏘아 올렸다.

이 홈런은 프리먼의 포스트시즌 개인 통산 7번째 홈런이고 이번 포스트시즌 3번째 홈런이다.

오프너로 등판한 켈리는 홈런을 허용한 후 라일리를 3루땅볼로 잡아낸 후 마운드를 에반 필립스로 교체됐다. 켈리는 이날 투구 수 28개를 기록했고, 1이닝도 채우지도 못했다.

애틀랜타는 시리즈 전적 3승 1패로 앞서 있다. 이날 경기를 그대로 승리한다면 22년 만에 월드시리즈에 진출한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