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명예기자 > 정치

이준석이 말한 배현진과 악수거부 이유, “앞뒤가 다르면”

기사입력 : 2022.06.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배현진 최고위원과 악수를 거부한 이유를 밝혔다.

이 대표는 27일 MBN과의 인터뷰에서 “저는 앞뒤가 다른 경우에는 굉장히 강하게 배척한다”며 “사실 프레임 씌우기, 타박하기를 하면서 한편으로는 웃는 얼굴로 다가온다”고 했다.

이어 “혁신에 대해 반대하는 분들이 사실관계에 전혀 부합하지 않은 내용을 가지고 (저를) 흠집 내기를 시도하는 것”이라며 “내용을 잘 모르고 그렇게 이야기한다면 거기에 대해 별말을 안 하지만 애초에 프레임 씌우기를 한다”고 꼬집었다.

이 대표는 “(당 혁신위원회를 놓고) 이준석 사조직이라고 주장하는 이유는 간단하다”라며 “친윤(친윤석열계)이 개혁에 대해 저항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배 최고위원을 비롯한 장제원 의원과 정진석 부의장 등 친윤 그룹이 자신을 공격하는 이유에는 “제가 오히려 묻고 싶다”며 “권력이라고 하는 것들을 그분들이 향유하고 싶은 것인지 잘 모르겠으나 그러면 전당대회를 통해서 하셔라. 제가 지금 봤을 때는 좀 의아한 그런 상황”이라고 말했다.

앞서 이 대표와 배 최고위원은 지난 23일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른바 ‘악수 패싱’과 ‘어깨 스매싱’으로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

사진=뉴시스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