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명예기자 > 정치

박영선 “이재명 당대표 출마하면 분당 가능성 우려”

기사입력 : 2022.06.2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박영선 “이재명 당대표 출마하면 분당 가능성 우려”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지난 27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전당대회 출마가 임박한 것 관련 “분당 가능성이 있지 않겠나”라고 지적했다.

박영선 전 장관은 전날 광주에서 열린 사단법인 북방경제문화원 포럼에 참석한 자리에서 “(이 의원이 출마하면) 당이 굉장히 혼란스럽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전 장관은 이 의원을 겨냥해 거듭 “대선과 지방선거의 책임자로서 스스로 성찰하는 시간이 필요하다”며 “대선에서 받은 1천 600만표는 대한민국 진보와 민주화 세력이 가야 할 방향에 표를 던진 것이지 후보 특정에 던진 것이 아니다”라고 꼬집었다.

특히 박 전 장관은 민주당의 핵심 지지기반인 광주가 이 의원이 선대위원장으로 나섰던 6·1 지방선거에서 최저 투표율을 기록한 것을 언급하며 “집요한 정치 기술자 이미지로 민주당의 리더십이 만들어지기보다는 가슴으로 정치하고 미래를 이야기하는 리더십이 필요하다”며 이 의원을 ‘정치 기술자’에 빗대기도 했다.

이어 “민주당이 나아갈 길은 민주화를 넘어서는 새로운 선도 국가의 새 가치관을 제시하는 것”이라며 “디지털 대전환 시대를 맞이해서 정책적인 역량을 가지고 실용적인 접근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사진=뉴시스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