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명예기자 > 사회

초등학교 6학년 남학생이 여학생 상습 성추행…진상 조사 착수

기사입력 : 2023.03.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초등학교 6학년 남학생이 여학생 상습 성추행…진상 조사 착수

충북 제천의 한 초등학교에서 남학생이 여학생들을 지속적으로 성추행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과 교육당국이 진상 파악을 시작했다.

30일 충북도교육청 등에 따르면 제천 모 초등학교 6학년 A군이 같은 학급 여학생들의 특정 신체 부위를 만지는 등 상습적으로 성추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A군의 성추행 사실은 피해 여학생이 부모에게 이 사실을 알려 경찰에 신고하면서 수면 위로 떠올랐다. 피해 여학생 학부모가 같은 반 부모들에게 피해상황을 알리는 과정에서 피해 여학생이 다수인 사실도 확인됐다.

학교 측도 사실 확인 후 곧바로 경찰에 신고해 현재 경찰 조사가 진행 중이다.

그러나 A군 측은 성추행에 대해 강력히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지난해에도 A군에 대한 유사한 사건이 있었으나 학교 측이 적절한 조치를 하지 않았다는 지적도 나와 교육당국이 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에 대해 학교 관계자는 "매뉴얼에 따라 학생들이 비밀유지 각서를 작성한 상태여서 자세한 사항은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밝혔다.

그러나 학부모들은 "교직원이나 학부모는 몰라도 학생들에게까지 비밀유지 각서를 받은 것은 가해학생을 보호하기 위해 피해사실을 알리지 말라는 것 아니냐"고 불만을 호소했다.

학교 측은 조사 결과를 토대로 학교폭력 전담 기구를 가동해 사실 확인과 A군에 대한 조치 여부 등을 결정할 계획이다.

사진=뉴시스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