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이런 경험 처음이야’ 모리뉴, 감독 21년 1008경기 만에 6실점 대패

기사입력 : 2021.10.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스페셜원’ 조제 모리뉴 감독이 충격을 받았다. 감독 생활 처음으로 6실점 대패였다.

모리뉴 감독이 이끄는 AS 로마는 22일(한국시간) 노르웨이 보되 아스미라 스타디온에서 열린 FK 보되/글림트와의 2021/2022 유럽축구연맹 유로파 컨퍼런스리그 C조 3차전 원정경기에서 예상 밖의 1-6 대패를 했다.

전반 8분과 20분 연거푸 실점한 로마는 전반 28분 카를레스 페레스가 만회골을 넣으며 추격하며 전반을 1-2로 마쳤다. 하지만 후반에 수비가 붕괴, 무려 4실점 하며 대패했다. 지난 2경기에서 2승을 거둔 로마는 2승 1패가 됐고 선두를 2승 1무의 보되/글림트에 내줬다.

경기 후 스포츠통계사이트 ‘옵타’에 따르면 이 경기는 모리뉴 감독에게 있어 1008번째 경기였다. 그리고 감독 생활을 하면서 처음으로 기록한 6실점이었다.

모리뉴 감독은 2000년 벤피카를 시작으로 우니앙 지 레이리아, 포르투, 첼시, 인터 밀란, 레알 마드리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토트넘 홋스퍼를 거쳤고 이번 시즌을 앞두고 로마에 취임했다. 여러 팀을 거치는 동안 수많은 우승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그리고 이 경기 전까지는 1007경기를 치르면서 642승 204무 161패를 기록했다. 161번의 패배 속에 6실점은 없었다. 하지만 모리뉴 감독은 1008번째 경기이자 162번째 패배를 한 경기에서 6실점이라는 첫 경험을 하게 됐다.

모리뉴 감독은 “책임은 내게 있다. 열심히 준비한 선수들에게 기회를 주고, 계속 뛰었던 선수들은 쉬게 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