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명예기자 > 사회

송도 29층 아파트 유리창 ‘쾅’…“1층서 쇠구슬 발견”

기사입력 : 2023.03.1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송도 29층 아파트 유리창 ‘쾅’…“1층서 쇠구슬 발견”

인천 송도국제도시의 고층 아파트 유리창이 외부 충격으로 인해 깨진 사고와 관련 단지를 수색하던 경찰이 쇠구슬을 발견했다.

13일 인천 연수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경찰은 유리창 파손 신고가 들어온 세대의 아파트 단지 인도에서 지름 8㎜ 쇠구슬을 발견했다.

이에 경찰은 해당 쇠구슬이 범행에 쓰였는지를 확인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정밀 감정을 의뢰했다.

경찰은 다양한 가능성을 열어두고 수사를 벌이고 있으나, 현재 새총 등 장비에 의해 발사된 쇠구슬로 인해 창문이 파손된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앞서 지난 10일 오후 4시께 인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 모 고층아파트 29층에 거주 중인 A씨의 세대 유리창이 굉음과 함께 깨졌다.

A씨는 당시 거주지에서 굉음을 듣고 깨져있는 유리창을 발견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유리창에 직경 3㎝가랑의 구멍을 확인했다.

경찰은 외력으로 인해 창문이 깨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국과수에 정밀검사를 의뢰한 쇠구슬이 범죄에 사용됐던 것인지 확인하고 있다”며 “탐문수사도 함께 병행해 수사를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사진=뉴시스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