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오피셜] KOVO, IBK-페퍼전 연습구 경기 중 사용에 사과… “미리 걸러내지 못해 발생”

기사입력 : 2023.01.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한국배구연맹(KOVO)이 경기 중 연습구로 플레이를 펼친 사고에 사과했다.

지난 26일 화성실내체육관에서 열린 IBK기업은행 vs 페퍼저축은행와 여자부 3세트 경기 도중 연습구가 사용된 사실이 ‘마이데일리’ 보도를 통해 알려졌다.

KOVO는 사실 관계를 파악했다. 확인 결과 경기 시작 전 시합구는 이상 없이 확인되었고, 1,2세트까지는 이상 없이 운영되었으나 2세트 종료 휴식 시간에 선수들이 훈련하던 연습구와 볼 리트리버가 소지하던 시합구가 섞였다. 그러나 3세트 경기 시작 전 이를 미처 걸러내지 못했다.

KOVO는 “해당 건에 대해 팬들에게 송구스러운 마음이며, 추후 재발 방지를 위해 경기 운영요원에 대한 관리 및 교육을 강화하고 남은 라운드 원활한 경기 운영을 위해 만전을 기하겠다”라며 사과와 함께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사진=KOVO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