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오피셜] V-리그 여자부, 코로나 집단 감염으로 13일까지 중단… 포스트 시즌 축소

기사입력 : 2022.03.0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V-리그 여자부가 코로나 집단 감염으로 다시 리그 중단 아픔을 겪었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5일 “GS칼텍스의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으로 GS칼텍스와 현대건설 선수 엔트리가 12명 미만이 됨에 따라 여자부 리그가 오는 13일까지 일시 중단된다”라고 발표했다.

GS칼텍스는 당일 코로나 PCR 검사 결과 스태프를 포함한 선수단 18명이 집단 양성 반응을 보였다. 이로 인해 오는 7일에 열리는 인천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 원정 참가는 불가능해졌다.

한편 5일 오후 4시에 열릴 김천 한국도로공사 대 흥국생명 경기는 정상적으로 진행된다. 이미 경기 준비를 마쳤기 때문이다.

일정이 다시 한 번 미뤄지면서 여자부 리그 중단 기간이 14일이 초과됐다. 결국, 플레이오프와 챔피언결정전이 축소되어 치러질 예정이다.

사진=KOVO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