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괴물’ 케이타, V리그 6라운드 남자부 MVP… 한 시즌 최다 MVP

기사입력 : 2022.03.3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의정부 KB손해보험 외국인 라이트 공격수 케이타가 V리그에 새로운 역사를 썼다.

도드람 2021~2022 V-리그 6라운드 남자부 MVP로 KB손해보험 케이타가 선정되었다.

케이타는 기자단 투표 31표 중 총 18표(나경복 11표, 박철우 2표)를 획득했다. 그는 6라운드 동안 득점과 공격, 오픈공격과 후위공격 총 4개 부문에서 1위를 달성했으며 서브 부문에서도 3위를 달성하는 등 뛰어난 활약으로 KB손해보험이 정규리그 최종 순위 2위로 봄배구에 진출하는데 기여하였다.

이번 라운드 MVP수상으로 케이타는 올 시즌에만 1, 3, 4, 6 총 4번의 라운드 MVP를 수상했으며, 지난 20-21시즌 1라운드 수상을 포함해 개인 통산 총 5번의 라운드 MVP를 수상하게 됐다. 한 시즌 동안 4번의 라운드 MVP를 수상한 건 역대 남녀부를 통틀어 케이타가 최초다.

또한, 케이타는 어제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인 한국전력전에서 24점을 올리며, 올 시즌 득점 1,285점으로 7년 전 레오가 세운 1,282점의 기록을 경신했다.

6라운드 MVP 시상은 플레이오프가 개최되는 4월 3일(일) 의정부체육관(KB손해보험 VS 준플레이오프 승리팀)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사진=KOVO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